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11월 5일(화)부터 6일(수)까지 2일간 대한상공회의소(남대문)에서 ‘2020 ICT 산업전망컨퍼런스’를 개최한다.

올해로 19번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정보통신기술(ICT) 관련 9개 전문기관이 공동으로 주관하고 국내․외 ICT 전문가와 기업인 등 1,000여 명이 참여해 우리 ICT가 마주한 국내․외 이슈와 전망을 공유할 예정이다.

1일차인 5일에는 ‘ICT, 세상을 바꾸다’라는 3개의 발표세션에 국내․외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총 8개 강연을 진행한다.

글로벌 경제전망 기관인 대외경제정책연구원 이재영 원장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 김명준 원장의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ICT 환경변화 세션에서는 소비자 연구로 잘 알려진 서울대 김난도 교수의 ‘2020 대한민국 소비자 트렌드’, 글로벌 ICT 시장 전문기관인 가트너, 보스턴컨설팅그룹, 네이버의 인공지능(AI) 등 최신 ICT 기술 동향과 비즈니스 혁신에 대하여 발표할 예정이다.

마지막 세션에서는 ICT 전망기관인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과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에서 각각 ‘대외 환경 변화와 우리 ICT의 전망’ 그리고 ‘2020 ICT 10대 이슈’를 발표한다.

특히, ICT 10대 이슈는 매년 많은 청중들의 주목을 끌고 있으며, 올해도 2~3년 이내 부상할 10대 이슈별로 각 2개씩 총 20개 전망포인트를 발표할 예정이다.

2020 ICT 10대 이슈
➀ 5G : 세계 최고 도약을 향한 정면승부
➁ 보호무역주의 : 글로벌 패권주의 확산으로 국내 ICT 혁신 촉발
➂ AI : 인공지능 활용의 보편화 가속
➃ 규제 : 규제개혁을 통한 ICT 신성장 돌파구 마련
➄ 모빌리티 : 한국형 新모빌리티 혁신의 전환점
➅ 新남방‧新북방 정책 : 중일 무역의존도 탈피 본격화
➆ 구독경제 : ICT 新 소비트렌드의 확산
➇ 반도체 : 위기와 기회가 공존할 2020년 대한민국 반도체 산업
➈ 4차 산업혁명 시대 노동의 변화 : 자동화·무인화와 플랫폼 노동
➉ 친환경 ICT : 지속가능 환경을 위한 ICT 업계의 노력

행사 2일차인 6일에는 ‘초연결 사회, 새로운 기회’라는 소주제로, 초연결 사회의 ICT 인프라의 핵심인 코어(Core), 디바이스(Device), 서비스(Service)에 대해 트랙별로 정책·기술, 산업, 융합·이슈·쟁점에 대해 심층적으로 논의하는 자리로 꾸며질 예정이다.

각 3개 트랙에 대하여 정책·기술 / 산업 / 융합·쟁점 및 이슈의 3개 세션으로 구성되어 총 27개의 발표가 진행되며, ▲ 5G 네트워크 기술동향, ▲ 지능형 반도체와 향후 전망,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스마트 디바이스 변화, ▲ 자율주행차 서비스 구현을 위한 윤리문제 등 초연결 사회에서 필요한 기술, 비즈니스 사례 및 규제까지 폭 넓고 중요한 이슈들이 다뤄질 예정이다.

본 컨퍼런스는 무료로 진행되며, 11월 1일(금)까지 인터넷 사전등록(www.ictconference.kr) 또는 당일 현장등록을 통해 참석이 가능하다.

과기정통부 장석영 정보통신정책실장은 “이번 컨퍼런스가 ICT 선견지명의 지혜를 찾을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