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과학자들이 시험관에서 48 시간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죽이는 코로나19(COVID-19) 약물을 식별했다.

바이러스 퇴치 효능이 보고된 이버멕틴(Ivermectin)은 FDA에서 승인한 항기생충 약으로 HIV, 뎅기열, 인플루엔자 및 지카 바이러스를 포함한 광범위한 바이러스에 대해 시험관 내에서도 효과적이다.

모나쉬 생의약 발견 연구소(Monash Biomedicine Discovery Institute, BDI)와 멜버른대학 왕립멜버른 병원(University of Melbourne and Royal Melbourne Hospital)의 공동 벤처인 도허티 연구소(Doherty Institute)와 공동 연구를 통해 항 기생충 치료제가 이미 사용 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를 주도한 BDI 카일리 바그스타프(Kylie Wagstaff) 박사는 이버 멕틴(Ivermectin) 약물이 48 시간 이내에 세포 배양에서 SARS-CoV-2의 성장을 멈추게했다고 밝혔다.

바그스타프 박사는“우리는 단일 용량만으로도 모든 바이러스 RNA를 48 시간까지 제거할 수 있으며 24 시간에도 실질적으로 상당한 감소가 있음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연구는 시험관 내에서 수행되었으며 임상 시험이 남았다. 바그스타프 박사는 “이버멕틴은 매우 널리 사용되며 안전한 약물로 간주된다. 우리는 그것을 인간에서 사용할 수 있는 복용량이 효과적인지 알아내야 한다. 이것이 다음 단계”라며 “전 세계적으로 유행성 독감이 있고 승인 된 치료법이 없을 때, 이미 전세계에 구할 수 있는 화합물이 있다면 사람들이 더 빨리 도울 수 있다. 실제로 백신이 널리 보급되기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바이러스 시험을 수행한 왕립 멜버른 병원 도허티 연구소의 선임 의과학자 레온 켈리(Leon Caly) 박사는 이번 연구의 제1저자다.

또 다른 논문 저자 BDI 데이비드 얀(David Jans) 교수와 연구팀은 다른 바이러스로 10년 이상 이버멕틴을 연구해 왔다. 바그스와크 박사와 얀 교수는 대유행이 시작 되자마자 SARS-CoV-2 바이러스에 대한 감염 여부를 조사하기 시작했다.

COVID-19를 퇴치하기 위해 이버멕틴을 사용하는 것은 추가 전임상 시험 결과와 궁극적으로 임상 시험에 달려 있다. 연구팀은 연구 진행을 계속하기 위해 긴급자금을 호소했다.

* “The FDA-approved Drug Ivermectin inhibits the replication of SARS-CoV-2 in vitro” by Leon Caly, Julian D. Druce, Mike G. Catton, David A. Jans and Kylie M. Wagstaff, 3 April 2020, Antiviral Research.
DOI: 10.1016/j.antiviral.2020.104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