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철 한국과학기술원(KAIST) 총장이 24일 대전 KAIST 기계공학동에서 열린 2020 사이배슬론 출정식에서 환영사를 하고 있다.

‘사이배슬론 (Cybathlon)’ 은 취리히 연방 공과대학교 (ETH Züric)가 주최하는 국제대회로, 신체 일부가 불편한 장애인들이 로봇과 같은 생체 공학 보조장치를 통해 주어진 미션을 수행하는 대회다. 기계공학과 공경철 교수가 완전마비 장애인이 로봇을 착용하고 도전적인 장애물을 통과하는 ‘웨어러블 로봇’ 종목에 5월 스위스 대회에 출전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