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는 공동 사업이 가능한 유망 중소∙벤처기업 발굴 프로그램인 ‘비즈 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 시행 결과 AI딥러닝 기반의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을 보유한 페타바이코리아 등 6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왼쪽부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이경준 센터장, 코아소프트 이정훈 대표, 페타바이코리아 박현규 대표, 애프터레인 이윤희 대표, 오아시스VR 신준우 대표, 굳브로 진성규 대표, 에이테크 김정완 대표, KT SCM전략실장 박종열 상무가 ‘비즈콜라보레이션 협약’을 마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