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18년 41분기 영업이익이 크게 감소했다.  반도체가격 하락과 글로벌 스마트폰시장 포화에 따른 판매 부진이 반영됐다.

삼성전자는 연결기준 매출 59조원, 영업이익 10.8조원의 2018년 4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매출은 전분기의 65.46조원 대비 9.87%, 전년동기의 65.98조원 대비 10.58%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전분기의 17.57조원 대비 38.53%, 전년동기의 15.15조원 대비 28.71% 감소했다.

연간 기준으로는 매출 243.51조원, 영업이익 58.89조원의 실적이 예상된다.

매출은 전년의 239.58조원 대비 1.64%, 영업이익은 전년의 53.65조원 대비 9.77% 증가했다.

잠정 실적은 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IFRS)에 의거해 추정한 결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