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과 라인은 중장기적인 협업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양사 인공지능 전문가로 구성된 ‘AI 공동 Lab’을 신설했다.

우리은행은 인공지능(AI) 기술을 결합한 금융 상품과 서비스를 공동으로 개발하기 위해, 네이버 라인과 ‘우리은행-라인 AI협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겸 우리은행장과 신중호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CIC 대표 겸 라인 주식회사 공동대표(겸 CWO)가 참석했다.

우리은행은 네이버와 라인‘AI 플랫폼 클로바(Clova)’를 활용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협약에 앞서 우리은행과 라인은 OCR(광학 문자 판독기), 챗봇 자연어 처리 등 클로바의 주요 기능에 대한 검증을 완료,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