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가 설립한 비영리 교육기관인 커넥트재단과 한국정보과학교육연합회가 공동주최하는 소프트웨어 교육 컨퍼런스 ‘SEF2018’이 8월 3,4일 양일간 세종대학교 광개토관에서 진행된다.

SEF(Software Edu Fest)2018은 국내외 다양한 소프트웨어 전문가, 교육자와 함께 소프트웨어(이하SW) 교육에 대한 경험과 고민을 나누고 관련 콘텐츠를 체험해 볼 수 있는 국내 최대 SW교육 컨퍼런스다. 학생, 학부모, 교사, SW비전공자 등 SW에 필요성을 느끼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작년 행사의 인기에 따라 올해에는 참여인원이 1,000명에서 2,000명으로 확대됐다. 교육 프로그램도 작년보다 증가한 총 5개의 참여 트랙, 25개의 교육 세션으로 구성된다. 행사에는 이두희 멋쟁이 사자처럼 대표, 중학생 개발자 이준서 학생의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다양한 연사들이 참여해 자신의 경험과 노하우를 제공하면서 참가자들이 SW에 대한 흥미와 자신감을 가질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SEF2018 개최에 앞서, 커넥트재단은 MS, Apple과 같은 세계 유수 IT업체들의 SW교육 플랫폼을 체험 할 수 있는 실습형 교육 트랙을 마련하여 행사 참가자들이 SW를 직접적으로 활용하며 글로벌 전망까지 예측해 볼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또한, 행사 첫날인 8월 3일에는 한국정보과학교육연합회 주재의 학술대회를 진행해 평소 SW교육에 관심을 갖고 있던 참가자를 대상으로 학술 연구 성과도 전달한다.

이번 컨퍼런스를 진행하는 김지현 커넥트재단 사무국장은 “SW교육이 의무화되고, 대학에서도 SW교육이 필수가 됐지만 올바른 학습, 교육방법을 접하기 어려웠던 이들이 많다”며 “SEF2018은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올바른 SW교육 방법을 공유하고 배울 수 있는 실질적인 도움의 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SEF2018의 자세한 일정은 SEF2018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