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스마트미디어X 캠프(X 캠프)를 4월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서울 강남구 선릉 디캠프(6층 다목적홀)에서 개최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이 주최하는 X캠프는 스마트미디어 분야의 중소‧벤처 개발사가 창의적 아이디어를 플랫폼사(지상파, 케이블TV, IPTV, 위성방송, 포털 등)와 함께 상용화할 수 있도록 하는 행사로, 올해 6년째다.

중소ㆍ벤처 개발사는 플랫폼사를 대상으로 신규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아이디어를 발표하고, 플랫폼사와 자율적으로 사업화에 대한 논의를 거친 후 협업 컨소시엄을 구성해 서비스를 개발ㆍ상용화하게 된다.

정부는 이번 X 캠프를 통해 구성되는 중소ㆍ벤처 개발사-플랫폼사 컨소시엄 중 별도의 심사절차를 통해 우수 컨소시엄 26개를 선정, 총 17.4억원의 개발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올해부터는 X 캠프 개최 횟수를 연 1회에서 연 4회로 확대하고, 서울뿐만 아니라 전주(6월 예정), 대구(9월 예정), 광주(12월 예정) 등지에서도 개최해 지역 우수 중소ㆍ벤처 개발사를 발굴하고 플랫폼사와의 협업과 민간 투자유치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X 캠프의 행사 첫날에는 ICT 업계 명사인 다음소프트 송길영 부사장이 ‘5G시대 도래에 따른 스마트미디어산업의 발전방향’을 주제로 전문가 강연을 할 예정이다.

또한, 5G 기술을 활용한 다자간 영상통화 서비스, 어지러움 없는 초저지연 가상현실(VR) 영상서비스, 끊김현상 없는 1인 미디어 플랫폼 서비스 등 중소ㆍ벤처 개발사들의 다양한 5G 기반 스마트미디어 서비스 아이디어가 발표된다.

2일째에는 민간 창업지원 기관인 ‘은행권청년창업재단’과 공동으로 데모데이 행사인 ‘디데이×스마트미디어’를 개최, 창의적인 서비스 아이디어를 가진 중소ㆍ벤처 개발사들이 민간 투자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그간 X 캠프에서 발굴된 우수성과를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미디어 성과 홍보관도 운영한다. ‘유앤미소프트’의 이용자 맞춤형 음원ㆍ동영상 분류 서비스, ‘팝인브리지’의 집단지성 음원제작 서비스, ‘오렌지베리’의 가상현실(VR) 융합 멀티앵글 서비스, ‘제이지인더스트리’의 디지털사이니지 버스 광고 등이 참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