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웨어(SW) 고성장클럽 200’사업 참여 기업 60개사가 선정됐다.

‘SW 고성장클럽 200’은 역량 있는 소프트웨어 벤처·중소기업 성장을 돕기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올해부터 새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올해 60개 사를 시작으로 내년, 2021년 각각 70개 업체를 추가로 선정 200개 업체를 지원한다는 목표다.

지난 1월 15일부터 2월 14일까지 진행된 ‘SW 고성장클럽 200’ 사업 공고에는 총 380개 기업이 지원, 고성장기업 전형은 9 대 1이 넘는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신청 기업 가운데 성장가능성, 혁신역량, 글로벌 지향성이 높은 기업을 선정하기 위해 벤처캐피탈, 창업기업 육성기관 등에 종사하는 민간 전문가(지원단 소속)가 참여해 서면·발표평가를 진행했다.

선정된 60개사 중 인공지능(AI)·빅데이터(Big Data) 기업이 24개(40%), 콘텐츠융합 기업이 12개(20%)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그 뒤로는 클라우드 7개(11.7%), 사물인터넷(IoT) 7개(11.7%), 블록체인 4개(6.7%),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4개(6.7%), 기타 2개(3.3%) 기업 순이었다.

‘SW 고성장클럽 200’에 선정된 기업은 1년간 최대 3억 원을 지원받아 마케팅, 제품 글로벌화 등 과제를 자율적으로 이행할 수 있으며, 사업성과에 따라 지원 혜택이 1년 더 연장될 수 있다.

전문가로 구성된 지원단 및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 등 지원 기관을 통해 대기업·투자자 네트워킹, 리더십 코칭을 비롯한 다양한 밀착형 멘토링 서비스를 제공받는다.

특히, 선정된 기업 중 기술력 증진을 통한 성장 촉진이 기대되는 예비고성장기업 5개, 고성장기업 3개를 4월 중에 별도로 선발, 2년간 최대 7억 원의 기술개발비용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과기정통부 노경원 소프트웨어정책관은 “글로벌 시장과 해외 창업생태계는 소프트웨어 기업 중심으로 재편되고 있다”며 “SW 고성장클럽 200을 시작으로 국내 소프트웨어 중소·벤처기업을 위한 체계적인 성장 사다리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이하 선정 기업 목록.

고성장기업 (10)

No.기업명No.기업명
1라온피플㈜6㈜수아랩
2망고슬래브 주식회사7주식회사 레이니스트
3아이디어콘서트8주식회사 포티투마루
4㈜드림에이스 9㈜크래프트테크놀로지스
5㈜럭스로보10토스랩

예비 고성장기업 (50)

No.기업명No.기업명
1데이터킹주식회사26주식회사 올리브텍
2소프트웨어인라이프27주식회사 위젯누리
3얄라팩토리㈜28주식회사 자이온프로세스
4에이에스디코리아29주식회사 지디에프랩
5유한책임회사 블루바이저시스템즈30주식회사 트위니
6제이알코딩연구소31㈜실크로드소프트
7㈜구름네트웍스 32㈜쓰리아이
8㈜그로비스인포텍33㈜아이쉐어링소프트
9㈜뉴인34㈜아이티스노우볼
10㈜데이터마케팅코리아35㈜앱포스터
11㈜디플리36㈜에디토
12㈜레몬헬스케어37㈜엔유소프트
13㈜렛시38㈜우경정보기술
14㈜모어이즈모어39㈜원소프트다임
15㈜비디오몬스터40㈜인덱스마인
16㈜비모소프트41㈜자이냅스
17㈜삼십구도씨42㈜팀엘리시움
18주식회사 노타43㈜플랫팜
19주식회사 두다지44㈜피즐리소프트
20주식회사 디센티45㈜해긴
21주식회사 딥센트46㈜헬로팩토리
22주식회사 모닛47코드박스
23주식회사 모빌테크48텍스토리 주식회사
24주식회사 스패로우49포켓메모리
25주식회사 엔젠바이오50헬스커넥트 주식회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