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문학자들은 서로 회전하며 중력파를 생성할 수 있는 두 개의 백색 왜성을 발견했다. 에너지를 방출한 백색 왜성(White dwarf)은 뜨거운 핵으로 변한 후 태양과 같은 별이 된다. 수 년간 연구자들은 두 개의 백색...
치매 원인 단백질의 섬유화 정도로 치매를 진단할 수 있게 됐다. 기초과학연구원(IBS) 나노구조물리 연구단 이영희 단장과 연구진은 분광학을 이용해 대표적인 치매 원인 단백질인 베타-아밀로이드(Aβ42)의 섬유화 진행 단계를 측정하는 데 성공하고, 이를 치매 진단의 새로운 지표로...
KAIST 전기및전자공학부 유회준 교수 연구팀이 생성적 적대 신경망(GAN: Generative Adversarial Network)을 저전력,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t) 반도체를 개발했다. 연구팀이 개발한 인공지능 반도체는 다중-심층 신경망을 처리할 수 있고 이를 저전력의 모바일 기기에서도 학습할 수...
기침이나 재채기로 인한 비말뿐만 아니라 공기를 통해서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이 확산할 수 있다는 지적이 미국 국립과학아카데미(National Academy of Sciences, NAS)에서 제기됐다. 최근 사이언스 저널에 따르면 NAS 전염병과 21세기 건강위협에 관한 상임위원회 책임자 하비...
로봇은 이탈리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진원지에서 전염성이 강한 환자의 맥박을 체크한다. 이탈리아 병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에 대항하기 위해 사용하는 로봇 이보(Ivo)다. 의료진과 병행해 중증 코로나19 환자를 치료하고 감염 위험을 줄이는 역할을 맡았다.
남극 대륙(지구 최남단 대륙)은 이제 얼음으로 덮인 극 지역으로 펭귄과 같은 동물도 거의 없다. 그러나 먼 옛날에는 무성한 녹색 열대 우림이 남극 대륙을 차지했었다고 연구는 밝혔다. 이번 주 초 네이처(Nature)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서...
심장의 전도도를 매핑하는 초민감 양자 센서가 개발됐다. UCL(University College of London) 과학자들은 양자 센서가 심장병 전문의가 심방 세동(atrial fibrillation, AF)이라고하는 심장 상태를 더 잘 식별하고 치료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새로운 연구에서 밝혔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의 주요 합병증 중 하나는 호흡기 및 폐에 염증을 일으켜 생명을 위협하는 폐렴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애리조나 의대(Arizona University of Medicine)의 연구원은 호흡 곤란을 겪는 사람들에게 빠르고 안전한 구호를 제공하는 새로운...
기초과학연구원(IBS) 나노입자연구단 박정원 연구위원 연구팀은 호주 모나쉬대, 미국 로렌스버클리국립연구소와 함께 0.02nm까지 관찰할 수 있는 분석기법을 개발, 개별 나노입자의 3차원 구조를 원자 수준에서 포착하는데 성공했다. 연구진은 액상 투과전자현미경(liquid cell TEM)을 이용해 가장 작은 원소인 수소보다...
80만년 전 인류 조상 화석이 처음으로 분석돼 인간 진화에 관한 몇 가지 이론을 새롭게 밝혔다. 과학자들은 한때 호미닌 종의 호모 후손에 속하는 80만년 된 치아에서 가장 오래된 인간 유전자 데이터를 분석했다. 화석은 호세 마리아...
고양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COVID-19) 감염를 유발하고 다른 고양이에게 전염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는 바이러스에 덜 취약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SARS-CoV-2)가 전 세계로 빠르게 확산하면서 애완 동물과 사람 사이를 통과 할 수 있는지에 대한 우려가...
디지털 X선 개발 세계 최초 상용화, 방사선 노출 70% 줄여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창립 44주년 기념식에서 디지털 엑스(X)선 소스 기술 개발을 주도하며 관련 산업의 패러다임 전환을 이끈 ICT창의연구소 송윤호 책임연구원이 올해의 ETRI 연구자상을 수상한다고 3일 밝혔다.
천문학자들이 "중간 질량"으로 알려진 블랙홀을 사상 처음으로 찾아냈다. 우리 태양 질량의 약 5만 배에 달하는 중간 질량 블랙홀(IMBH)은 은하 중심에 있는 초대질량 블랙홀(수백만 또는 수십억 태양 질량)보다 작지만, 거대한 별의 붕괴로 인한 블랙홀 진화에서...
미래 양자 네트워크는 양자적 현상으로 작동하는 시스템을 통해 양자 컴퓨터를 연결할 수 있다. 이론적으로 양자 컴퓨터(quantum computers)는 양자 비트 또는 큐비트(qubits)로 정보를 1과 0으로 동시에 저장할 수 있게 하는 중첩을 포함, 양자 역학의...
인공지능(AI)이 양자 컴퓨터 프로세서 큐비트를 올바른 방식으로 자율 조정하는 법을 익히고 있다. NIST(National Institute of Standards and Technology) 과학자 팀은 '피지컬 리뷰 어플라이드(Physical Review Applied)' 저널에 실린 논문에서 AI를 통해 양자점을 상호 조정하는 시스템를...
인체 안전한 초음파로 체내 삽입 의료기기 충전기술 개발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4월 수상자로 성균관대학교 신소재공학부 김상우 교수가 선정됐다.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은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로 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연구개발자를 매월 1명씩 선정하여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공기 중 떠다니는 세균이나 곰팡이의 농도를 실시간으로 탐지할 수 있는 바이오에어로졸 모니터링 시스템 기술이 소개됐다. 바이오에어로졸은 생물학적 기원을 가진 공기 중 부유입자를 통칭한다. 한국연구재단은 정재희 교수(세종대) 및 김병찬 박사(KIST) 연구팀이 공기 중 부유미생물이 가진...
스웨덴 보건당국은 코로나 바이러스 대유행 우려에도 불구하고 주민들이 계속 활동적으로 생활하도록 장려했다. 스웨덴 더로컬 메거진은 31일(현지시각) 보건 당국이 발표한 질병 확산을 저지하고 안전한 방법으로 운동 등 그룹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하는 지침을...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대유행 위기에 대응, 연구원과 개발자가 양자 컴퓨터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바이러스와 싸우는 과학자들은 양자 컴퓨터를 사용해 문제를 공식화하고, 솔루션을 개발하는 방법에 대한 전문 지식을 D-웨이브 엔지니어링 팀에 도움 받을 수...
POSTECH과 이화여대 공동연구팀이 수술 없이 암세포만 골라 태워 죽이는 ’광음향 영상법‘과 ‘광열(光熱) 치료법’을 동시에 시행할 수 있는 조영제를 개발했다. POSTECH 화학과 김원종 교수팀, 창의IT융합공학과 김철홍 교수팀, 이화여대 화학과 윤주영 교수팀은 공동연구를 통해 수용성인 프탈로사이닌...

FOLLOW US

19,113FansLike
448FollowersFollow
14,700SubscribersSubscribe

RECENT POSTS

구충제 '이버멕틴' 코로나바이러스 RNA 제거

호주 과학자들이 시험관에서 48 시간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를 죽이는 코로나19(COVID-19) 약물을 식별했다. 바이러스 퇴치 효능이 보고된 이버멕틴(Ivermectin)은 FDA에서 승인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