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연구진이 착용자가 원하는대로 전기로 근육과 관절을 제어해 걷기, 계단 오르기 등 모든 신체활동이 가능한 기술을 개발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근육에서 발생하는 근활성 신호에 전기자극을 주어 착용자가 원하는 대로 관절을 움직이게 하는 보행보조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원하는...
`KAIST 싱귤래러티 교수' 지원 노벨상 연구 기금 활용 이수영 회장(83세·現 KAIST 발전재단 이사장, 광원산업 회장)이 23일 오후 2시 KAIST 대전 본원 학술문화관(E9) 스카이라운지에서 열린 기부 약정식을 통해 평생을 일궈 모은 676억 원 상당의 부동산을...
노화는 불가피하지만 과학자들은 노화 과정을 늦추는 데 한 걸음 더 다가섰다. UCSD(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 과학자들은 세포 조작이 쉬운 효모를 활용해 노화를 연구, 다른 세포도 같은 원인으로 노화 속도가 동일한 지 이해하려했다.
작년 56건의 기술이전 계약 통해 101억 8천여만 원 기술료 수입 달성 KAIST가 지식재산권(IP) 경영에 대한 정량적 성과와 그간의 노력을 인정받아 2020년 특허 품질경영 우수기관 및 공공특허 기술이전 우수 연구기관으로 각각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미국 국립과학재단(National Science Foundation, NSF)은 첨단 양자정보과학(quantum information science, QIS)연구 개발을 위해 3개 대학에 새로운 연구소를 설립해 7500만 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백악관(White House) 과학기술정책국(Office of Science and Technology Policy, OSTP)에서 설립한 QLCI(Quantum Leap Challenge...
과학자들이 실리콘의 스핀 궤도 큐비트의 양자 정보 유지 시간을 1만 배 이상 연장하는데 성공했다. 스핀-궤도 큐비트는 먼 거리에서 조작하고 결합하기 쉽기 때문에 양자 컴퓨터에서 큐비트 수를 확장하는 옵션으로 10년 이상 연구됐다. 그러나 다른 양자...
2차원 자성 물질에서 ‘양자 자성 다체 엑시톤’ 존재가 확인됐다. 기초과학연구원(IBS) 강상관계 물질 연구단 박제근 전(前)부연구단장(서울대)은 서강대(정현식), 연세대(김재훈), 고등과학원(손영우) 등과 함께 자성을 띤 2차원 물질에서 독특한 신호를 발견, 이 신호가 전자 1개가 여러 원자에 나뉘어...
DCASE 2020 ‘복수 단말 음향 장면 인식’분야 입상 국내 연구진이 인공지능(AI) 음향 인식 기술력을 겨루는 국제대회에서 1위를 차지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지난 3일, 인공지능 기반 음향 이벤트 및 장면 인식 기술 경진 대회(DCASE)‘음향...
최첨단 인공지능(AI) 시스템을 교육하는 데는 엄청난 컴퓨팅 자원을 필요로 한다. 과학자들은 단일 컴퓨터에서 최첨단 AI를 훈련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했다. 오픈AI(OpenAI)의 2018보고서에 따르면 가장 강력한 AI를 훈련시키는 데 사용되는 처리 능력이 3~4개월마다 두 배...
소재, 제작 및 착용법에 따라 시판 마스크 앞서기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감염 방지를 위한 수제 마스크의 소재와 제작법에 따른 비말 차단 효과가 분석됐다. 플로리다 애틀랜틱 대학교(Florida Atlantic University) 과학자들의 AIP 발표...
생명과학 분야 기관 약 1/3(31%)이 올해 양자 컴퓨팅(Quantum Computing) 평가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피스토이아 얼라이언스(Pistoia Alliance), QED-C(Quantum Economic Development Consortium) 및 큐팜(QuPharm)이 공동으로 실시한 새로운 설문 조사 결과로 39%는 내년에 양자 컴퓨팅 평가를 계획하고...
KAIST(총장 신성철)는 전기및전자공학부 이현주 교수와 이정용 교수, 의과학대학원 이정호 교수 공동연구팀이 폴리머 전기방사 기술을 미세 전자 기계 시스템(MEMS, Micro Electro Mechanical Systems) 공정에 접목해 실시간으로 뇌피질 전도 측정이 가능한 투명하고 유연한 미세전극 어레이(배열)를 개발했다고 15일 밝혔다.
국내 연구진이 인공지능(AI) 기술과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한 감염병 재난 대응 동향을 분석한 보고서를 발간해 감염병 대응 전략 수립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감염병 재난에 대응하기 위한 의료 인공지능의 기술 표준 동향』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환자 진단에서 인공지능(AI) 모델의 음성판단 정확도가 99%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옥스퍼드 대학과 캠브리지 대학, 미국 하버드 대학 연구원들은 최근 COVID-19 환자 선별에서 인공 지능 활용을 자세히 설명하는 의료분야 프리프린트...
영국이 국방 인공 지능(AI) 강화를 위해 양자 컴퓨팅 기술을 채택하는 새로운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영국 국방과학기술연구소(Dstl)가 영국 전략 사령부(UK Strategic Command)와 공동으로 영국 국방부(MOD)에 보고한 “양자 정보 처리 랜드스케이프 2020(Quantum Information Processing Landscape 202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중증 환자의 '사이토카인 폭풍' 과잉 염증반응에서 인터페론의 역할이 밝혀졌다. 중증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새 패러다임 제시 가능성이 기대된다. KAIST는 의과학대학원 신의철 교수와 생명과학과 정인경 교수 연구팀이 서울아산병원 김성한 교수·연세대...
CERN의 강입차충돌기(Large Hadron Collider, LHCb) 협력 연구팀이 테트라쿼크(tetraquark)라는 새로운 입자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800명 이상의 과학자들이 참여한 '피어 리뷰 (peer review)' 전단계 논문은 새로운 입자의 발견을 주장하기위한 일반적인 통계 임계 값을 충족한다.
인공 원자와 광 집적회로를 기반으로 최대 규모 확장 가능한 양자 프로세서가 개발됐다. MIT 연구원들은 미세한 다이아몬드 조각에서 원자 규모 결함(defects)으로 생성된 인공 원자(artificial atoms)를 통해 광 회로(photonic circuitry) 기반 128큐비트 양자 칩(quantum chip)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관련 뇌 손상은 경미한 증상이있는 사람들에게서도 발견됐다. 영국 UCL(University College London) 연구원들은 예비 임상 데이터를 토대로 COVID-19가 염증, 정신질환, 섬망, 뇌졸중, 출혈, 신경 손상, 심각한 뇌 손상 등 신경계 합병증 및...
국내 연구팀이 풀려있는 단백질이 접히는 과정을 분자 수준에서 규명하는 데 성공했다. 단백질 구조기반의 신약 개발을 위한 토대를 마련한 획기적인 연구성과로 평가를 받고 있다. KAIST는 화학과 이효철 교수 연구팀이 단백질 접힘 경로에서의 단백질 구조 변화를...

FOLLOW US

20,413FansLike
388FollowersFollow
14,700SubscribersSubscribe

RECENT POSTS

과학자들 양자 터널링 장벽통과 시간 측정

양자 물리학자들은 양자 터널링(quantum tunneling) 현상에서 지속 시간을 측정하는 간단한 방법을 고안했다. 양자 터널링은 입자가 침투 할 수없는 장벽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