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은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환경 전반에서 고객의 개인정보 보호를 지원하는 새로운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IBM z15™및 리눅스 전용 서버 LinuxONE III 를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IBM이 새롭게 공개한 z15는 업계 최초로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전 범위에서 데이터 접근 권한을 취소할 수 있는 기능을 탑재해 기업의 정책에 따라 데이터 접근 권한을 제어 및 관리할 수 있다.

IBM z15 개발에는 총 100여 개 이상의 기업이 협업했으며, 약 4년 간의 개발 기간 동안 3,000여 개에 달하는 IBM Z 특허 및 특허 출원 기술을 적용했다.

z15는 하루 최대 1조 건의 웹 트랜잭션을 처리하고, 대용량 데이터베이스를 지원하며, 단일 z15 시스템에서 240만 개의 리눅스 컨테이너 수용 가능하도록 확장할 수 있다.

지난달 IBM은 개발자들이 z/OS 애플리케이션을 오픈시프트(OpenShift) 상에서 보다 원활하게 개발할 수 있도록 IBM Z 및 리눅스원(LinuxONE)에서 레드햇 오픈시프트(RedHat OpenShift)를 제공하겠다고 발표, IBM 클라우드 팩(IBM Cloud Paks) 오퍼링들을 제공할 예정이다.

개발자들은 리눅스 온 IBM Z(Linux on IBM Z)와 리눅스원 오퍼링 기반 클라우드 네이티브 개발 지원 통합 도구를 통해 애플리케이션의 이동성 및 민첩성을 제고할 수 있다. 또한, IBM은 IBM 프리미어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및 IBM Z, 리눅스원의 조합을 통해 안전하면서 개방적인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플랫폼을 제공, 고객이 효과적으로 비즈니스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성장 동력을 제공할 수 있다.

한상욱 한국IBM 시스템즈 총괄사업본부 전무는 “IBM은 새롭게 발표한 z15 및 LinuxONE III 를 통해 고객이 미션 크리티컬 업무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 마이그레이션하여 혁신의 동력을 확보하도록 지원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리눅스 수요가 급증하는 국내 시장에 신규 발표된 리눅스 전용 서버인 IBM LinuxONE III는, x86 기반의 리눅스 서버와 극명히 차별화된 엔터프라이즈 컴퓨팅 역량을 극대화함으로써 고객의 미션크리티컬 업무를 리눅스에 탑재하기 위한 견고한 인프라 환경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IBM은 z15와 함께 미션 크리티컬 하이브리드 멀티클라우드 환경을 위해 특별히 설계된 새로운 하이엔드(High End) 엔터프라이즈 스토리지 시스템, IBM DS8900F도 선보였다.